풍경,여행속으로2012.06.15 07:30




 

 

청산도에서 먹어보는 전복 통구이~

처음으로 통구이 전복을 먹어 본 그맛 또한 죽여주네요..

점심때는 전복회덮밥을 맛있게 먹었지만

 

 

저녁은 청산도 수산물시장에서 구경하고 식구들이 먹을 만큼 전복을 구입해왔습니다.

그리고 숙소에서 야외 숯불바베큐통을 빌려 전복을 통채굽기로 했습니다.

집에서는 이런 맛을 맛볼 수없겠죠..

 

 

 

살아있는 싱싱한 전복 22마리 10만원에 구입을 했습니다.

이곳 아주머니는 그냥 바빠 손이 번개같습니다.전복의 안쪽을 솔로 박박 문질러 씻어

물로 행구어 구워먹기 좋게 손질을 해줍니다.

 

 

 

그리고 멍게와 통통한 해삼도 곁들였습니다.

함께 온 남편님들은 그냥 신이납니다.

흥정하고 먹고 싶은 것 골라보는 재미로 수산시장에 오는 것 같습니다.

 

 

 

지역 해산물이라 비살것 같았는데 생각보담 저렴했습니다.

해삼은 특히 저렴하네요..^^

 

 

 

북적거리는 수산시장 풍경입니다.

 

 

 

바닷가 등대 풍경도 해가 기울어갑니다.

 

 

전복을 구입해 숙소인 빌리지펜션에 돌아오니

이곳 주인아저씨가 삼겹살도 함께 구워 먹어야 맛이 더 난다네요.

그래서 다시 삼겹살을 사와 이렇게 함께 구워봅니다.

굽는다고 욕보는 남편님들..^^

연기를 마시면서도 마냥 행복해합니다.

 

 

 

남편들이 구워 준 전복을 집사람들이 먼저 시식을 하는 표정 보이시죠..

넘 맛나합니다.

 

 

 

살짝 구워진 전복은 요건 내꺼랍니다.

맛있어 보이죠.

통전복은 난생 처음입니다.

흠흡~~~ 침 넘어갑니다~~^^

 

 

 

(저녁은 이렇게 전복과 삼겹살로)

이제 삼겹도 밥과 함께 저녁을 챙겨먹고 하루가 지나갑니다.

 

 

 

(여긴 둘째날 아침입니다.)

 

펜션에서 하룻밤을 보내고 아침을 맞으니 매번 여행을 가도 방안에서만 아침을 먹다

이렇게 야외에서 먹는 아침은 남달랐습니다.

이곳 당리에 있는 빌리지펜션은 지은지 얼마되지 않은 집이라 깨끗하고

첫째 주인아저씨가 넘 친절하고 좋았답니다.

한마디로 인심이 넘 좋았답니다.

한번 더 온다면 다시 이곳 빌리지펜션으로 정하고 싶습니다.

펜션앞 마늘밭에서 마늘도 구입했답니다.

 

빌리지펜션 ( 전남 완도군 청산리 당락리 1085번지)

010 - 8853 - 8664   대표 김재이

이곳 빌리지 펜션 주인아저씨가 어찌나 사람이 좋은지

텃밭의 상추를 따다 먹으라 하여 상추를 다듬어 보니 뽀얀액이 나오는게 정말 무공해였답니다.

우린 상추에 반해 아주 상추만 먹었으니 아마 남의 텃밭을 아작을 낸게 아닌가하고 미안했답니다.

그리고 다음날 아침은 간단히 돼지고기김치찌게와 준비해 온 밑반찬..

그리고 또 상추로 아주 아침을 든든히 먹고 집으로 가기 전

청산도 범바위코스안보면 후회 할꺼라며 얼른 보고오잡니다.

주차장에서 15분거리라 하니 믿고 또 따라가봅니다.

그럼 다음 포스팅은 범바위로 합니다...^^

 

 

 

 

 

 

 



Posted by mami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침이~~~
    행복한 표정들이 넘 좋으네요.

    2012.06.15 16: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섬에 가면 이런 행운이 있군요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2012.06.15 16: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ㅎㅎ좋은 시간 보낸 것 같습니다.

    잘 보고가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2.06.15 19: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어휴~!! 올만에 왔더니 군침만 삼키고갑니다 ㅎㅎ
    마미님 건안 하시죠?

    2012.06.15 20: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들꽃

    완도에 한번 가고싶었는데요^*^
    여행에서 느끼는 즐거움이 너무 행복해 보입니다,
    정말 부럽네요,
    부지런히 여행 많이 하세요,
    세월은 휘리릭 가 버린답니다,
    주말 더욱 멋진 행복으로 가득 채우시길요,

    2012.06.15 21: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귀한 전복을 구이로 드시다니
    상상이 안가는데요...ㅎㅎㅎ

    2012.06.15 2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주말 잘지네시길 바랍니다..^

    2012.06.16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전복이 푸짐하네요~ㅎㅎ
    원기 회복 제대로 하셨겠습니다. 마미님. 즐거운 주말 보내셔요~~

    2012.06.16 12: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그 귀한 전복을 통으로 드시다...
    맛과 영양.. 자연의 향기까지 듬뿍 드셨겠군요...
    먹고 싶습니다... 부럽습니다.. .ㅎㅎ

    2012.06.17 21: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와우! 정말 보양식이 따로 없네요!
    저도 한입 베어물고 싶습니다! ㅎㅎ

    2012.06.18 0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새로운 한주의 시작이네요~ ㅎㅎ
    활기찬 하루를 시작해보세요~!!

    2012.06.18 09: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강춘

    아주 신나는 날입니다.ㅎㅎㅎ

    2012.06.21 12: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단체모임이니 가능한 것 같아요...

    2012.06.23 1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햐~
    정말 여향의 즐거움이 가득합니다~
    잘 지내셨죠?
    행복한 주말 되세요~^^

    2012.06.23 16: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헙~~~~~~~~~
    군침 제대로 돕니다..
    ㅎㅎ
    즐거운 여행이셨겟어요
    늘 보기 좋습니다.

    2012.06.24 17: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와아....
    청산도에 가셔서 이런 귀한 것들을 맛보셨군요.
    정말 침이 주르르....흐릅니다..

    2012.06.25 19: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스타투어

    우와 정말먹고싶어요 제주도도 저럼해산물 먹기가 의외로 힘들답니다
    흑돼지 구이 까지ㅜㅡ 정말 가고싶어요

    2012.06.26 1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ㅎㅎㅎ
    마미님 넘 즐겁게 지내시는것 같아 보기 좋아요 ^^
    전복구이..그 맛도 궁금하고 ㅎ

    2012.07.14 11: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비밀댓글입니다

    2012.09.10 23:26 [ ADDR : EDIT/ DEL : REPLY ]
  21. 잘 지내셨죠.?

    정말 먹음직...^^* 스럽니다.

    행복한 미소 가득한 밤 되세요~

    2012.09.12 1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댓글은 필수! 악플은 NO!No!